편집 : 21.3.2 화 08:43 
검색
교사의 꿈 이룬 현역 K4 리그 축구선수 “두마리 토끼 잡을 것”
2021년 02월 16일 (화) 06:14:16 박용근 기자 news22001@naver.com
   
     

(전주=뉴스1) 임충식 기자 = 현역 축구선수가 중등임용고시에 합격해 화제다.

주인공은 전주시민축구단 오태환 선수.

15일 전주시민축구단에 따르면 오태환 선수가 최근 실시된 ‘2021학년도 공립 중등교사 임용시험’에 최종 합격했다.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프로와 실업에서 뛰는 현역 선수가 임용시험에 합격한 것은 우리나라에서 처음이다.

오태환 선수는 제주서초등학교와 제주제일중학교, 제주오현고등학교, 전주대학교를 거처 지난 2017년 전주시민축구단에 입단했다.

입단 첫해부터 주전 공격수로 자리매김한 오태환은 지난 시즌까지 리그와 전국체육대회, FA컵 등 74경기에 출전해 32골을 기록하며 전주시민축구단의 공격을 책임졌다.

특히 제98회 전국체육대회에서 3경기 2골, 제99회 전국체육대회서는 2경기 3골을 기록하는 등 맹활약을 펼치면서 은메달과 동메달을 목에 걸기도 했다.

전주시민축구단을 이끌고 있는 오태환 선수에게는 또 다른 꿈이 있었다. 바로 교사다.

그는 어릴 때부터 아이들을 가르치는 교사가 되고 싶었다고 한다. 전주시민축구단 입단과 함께 대학원에 진학한 것도 어린 시절을 꿈을 이루기 위해서였다.

입단 후부터 공부와 운동을 병행했던 오태환 선수는 뼈를 깎는 노력끝에 결국 임용시험 합격증을 손에 쥐게 됐다.

오태환 선수는 “어렸을 때 아이들을 가르치는 선생님이 되는 것이 꿈 이었다”며 “이번 임용시험에 합격해 교사와 선수 두 가지 꿈을 모두 이루게 돼 너무 기쁘다”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대학원과 임용시험, 축구를 병행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감독님과 지도자, 구단 관계자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또 임용시험을 도와주신 모든 분들에게도 감사드린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올해 전주시민축구단의 K3리그 승격에 노력하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오태환 선수는 지난 시즌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하면서 많은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다. 이에 전주시민축구단이 K4리그로 강등되는 아픔을 지켜봐야만 했다.

오태환 선수는 “전주시민축구단이 지난해 강등돼 올 시즌은 K4리그에서 시작한다”며 “전주시민축구단이 꼭 K3리그로 승격할 수 있도록 이번 시즌에도 선수로서 더욱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민축구단 출신인 조성문(강경상고 체육교사)이 지난 2019년 중등교사 임용시험에 합격한 바 있다. 하지만 당시 현역 선수는 아니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박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유부남·미혼여교사 불륜’ 사실로 확
코로나 백신 첫날 전북도민 400명
산업부, 전북도 탄소산단 '소재·부품
코로나19 백신 전라북도 1호 접종
이낙연 당 대표 "새만금세계잼버리,
한국탄소산업진흥원 개원..탄소융복합
전북도, 희귀질환 의료비 지원사업 대
< script async src="https://platform.twitter.com/widgets.js" charset="utf-8">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