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1.3.8 월 10:10 
검색
전주시 주거복지센터, 청년 주거복지실천단 1기 활동성과 발표회
2020년 12월 12일 (토) 04:59:14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전주지역 청년들이 청년의 눈으로 지역 주거복지 정책을 발굴해 제안했다.

전주시 주거복지센터(센터장 오은주)는 4개월간 펼쳐온 ‘전주시 청년 주거복지 실천단 1기’ 활동을 마무리하고 11일 최종 성과를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주거복지에 관심 있는 만 19~39세 청년 10명으로 구성된 청년 주거복지 실천단은 지난 9월부터 시민들에게 다양한 주거복지 사업을 홍보해 주거복지 서비스의 접근성을 강화하고 향후 개선방안을 모색하는 데 노력해왔다.

이날 발표회에서는 △누룽지팀 △브릿지팀 △코디하우스팀 등이 그동안의 팀별활동을 공유하며 설문조사와 전문가 인터뷰, 문헌조사 등을 거쳐 발굴한 주거복지 정책들을 제안했다.

누룽지팀의 경우 해외 주거복지정책 중 네덜란드의 주택점수제에 주목하면서 집수리 대상가구 선정 시 ‘전주형 주택점수제’를 만들어 이를 명확한 기준으로 삼을 것을 주장했다.

브릿지팀은 공공임대주택의 커뮤니티 현황을 조사하면서 △스마트폰(기기) 교실 등 교육·동아리 활성화 △문화의 날 등 주민 행사 △커뮤니티 활동 공간 운영 등의 사업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코디하우스팀은 장애인 가구 인터뷰 조사를 통해 1인 휠체어 가구의 주거공간에 대해 발표했다. 특히 손잡이 모양, 문의 모양, 가전, 가구 스위치의 높이, 단차이 등 장애물이 없는 주거환경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청년 주거복지 실천단은 주거복지의 기본개념과 주거복지 정책에 대해 블로그와 인스타그램 등 다양한 SNS 채널을 활용해 홍보해왔다. 또 알기 쉬운 주거복지서비스 교육과 주거복지 현장 견학, 주거복지학교 기초과정 등에도 적극 참여했다.

누룽지팀에서 활동한 구태선 씨는 “실천단 활동은 주거복지에 대한 다양하고 깊이 있는 지식을 배울 수 있었던 기회”라며 “시민들에게 필요한 주거복지 정책이 어떤 것들이 있을 지에 대해 깊게 고민해봤던 알찬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전주시 주거복지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더 많은 청년들이 주거복지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내년에는 보다 사업을 확장할 예정”이라며 “주거복지 캠페인 등 다양한 콘텐츠와 함께 청년 주거복지 실천단 2기를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전북도 거시기장터, 최고 30% 할인
”코로나19 이겨내는 건강한 고창식초
진안군, 전 군민에게 용담댐 식수공급
진안군 농촌새뜰마을 사업 3년 연속
전북은행, ‘미래에셋 상생ESG 펀드
하림, 쌀과 물로만 만들어 냄새없는
전주시건강가정지원센터, 모두가족봉사단
< script async src="https://platform.twitter.com/widgets.js" charset="utf-8">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