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9.12.12 목 23:55 
검색
정읍시, 지역경제 살리기 위해 기업유치‘발 벗었다’
첨단과학산업단지 100% 분양 목표, 소성 식품특화 농공단지 등 기업유치 발품‘총력’
2019년 12월 03일 (화)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 정읍시, 지역경제 살리기 위해 기업유치‘발 벗었다’
정읍시가 정부 최우선 과제인 좋은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투자유치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첨단과학 산업단지의 분양률 100% 달성을 위한 노력과 함께 소성 식품특화 농공단지와 철도산업 농공단지의 분양률을 올리기 위한 세일즈 행정을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시는 정읍시 신정동 일원에 896,321㎡ 규모로 조성한 정읍 첨단과학산업단지의 90.2% 분양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 소성면 신천리 일원에 230,852㎡ 규모로 조성된 소성 식품특화 농공단지와 입암면 하부리 일원에 221,861㎡ 규모로 조성 중인 철도산업 농공단지의 분양률을 높이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지난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 동안 투자 협약을 체결한 기업 18개 업체와 타깃 기업 10개 업체를 직접 방문해 기업의 현 상황과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또한, 기업의 원활하고 빠른 투자를 위해 각종 지원 혜택과 우수한 투자환경, 산업단지의 현재 입주상황을 설명하는 등 기업체들의 조기 분양과 입주를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시는 서울산업진흥원에서 주관하는 서울시 중소기업 스케일업을 위한 투자기업 발표회에 참석한 중소기업 100여 개 업체 대표자를 대상으로 첨단과학 산업단지에 대한 투자설명회도 가졌다.

또, 농업박람회와 식품박람회 등 각종 제조업 관련 박람회에 참석해 기업유치에 대한 전방위적인 홍보로 신규투자를 유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읍의 산업단지는 KTX와 SRT 등 호남고속철도와 서해안고속도로 호남고속도로 IC 등이 인접한 서남권의 편리한 교통 요충지다.

첨단방사선 연구소 등 3대 국책연구소와 전북대 산학연 협력센터와의 네트워크 형성으로 기업의 안정적인 기술확보가 용이하다.

이밖에도 내장산국립공원과 백제정촌현, 무성서원 등 쾌적한 자연경관과 더불어 유구한 문화유산이 산재해 있는 기업하기 좋은 천혜의 정주 여건을 갖추고 있다.

현재 첨단과학산업단지에 둥지를 틀고 가동 중인 기업과 신축 중인 기업, 투자협약을 체결한 기업은 총 43개 업체다. 투자 규모는 2,483억원이고 고용인원은 1,162명이며 분양율은 90.2%다.

또한, 내년 10월 완공예정인 철도산업 농공단지의 투자 규모는 330억원으로 고용인원 70명에 분양률은 57.8%에 이르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정읍시는 기업하기 좋은 최적의 투자환경을 가지고 있는 만큼 우수한 기업들이 많이 올 수 있도록 기업유치에 행정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전했다.

이어 “유치한 기업들이 최대한 빨리 정착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에 많은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원스톱 행정지원 등 최상의 행정 서비스를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2019 군산시 자원봉사자대회 개최
전북도, 조선산업발전 상생회의 개최
전북은행, ‘창립 50주년 기념 정기
안호영 의원, 서울시~전북 완주
전북도 광역 연계·협력 사업 , 제5
‘친일행보 경찰국장 8명’ 전북지방경
안호영 의원, 법안 가결 등 의정활동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