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9.9.20 금 09:51 
검색
순창군, 태풍 피해 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2019년 09월 10일 (화) 김창수 기자 news2200@naver.com
   
▲ 순창군, 태풍 피해 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순창군이 10일 역대급 강풍을 동반한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피해를 입은 벼 도복 농가 일손돕기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이날 순창군청 공무원 250명, 농협관계자 30명, 군부대 20명, 사회단체 65명 등 총 365명의 인력이 벼 도복피해 29농가, 10ha에 투입돼 벼 묶어세우기 작업을 지원했다.

군은 농가들에게 도복 벼는 먼저 물 빼기 부터 하고 조생종은 조기 수확유도 및 중만생종은 묶어세우기를 하도록 지도하고 흰빚잎마름병, 문고병, 벼멸구 등 병충해 방제를 하도록 당부했다.

또한, 군은 최근 지구온난화로 자연재해가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어 농작물재해보험 가입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농업인의 보험료 부담을 덜어 주기 위해 국비50%, 지방비30%를 지원하고 농가는 20%만 부담하면 가입 할 수 있다.

이번 태풍 피해시 농작물재해보험이 가입되어 있는 벼 재배 농가는 농협손해보험에서 농작물피해가 확인되면 농작물재해 보험금 수령이 가능하다. 황숙주 군수는 "태풍 피해 농가의 농작물 조기복구를 위해 지속적인 지원활동을 실시하고 신속한 농작물피해조사로 농업인의 아픔에 조금이나마 위로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결집해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순창지역 농작물피해 현황은 현재까지 벼 도복의 경우 544농가 면적 317ha, 과수낙과는 13농가 면적 7.7ha, 기타 작물 도복은 11농가 면적 8.3ha, 비닐하우스, 축사, 퇴비사 등 3개동이 파손된 것으로 집계됐다.
김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전북 출신 장관급 6명 시대…지역 현
전주예수병원 응급의료센터, 전국 3위
김승수 전주시장 "에너지전환 위해 기
9월 11일 오늘의 역사..1919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 전주, 전주음식
들어보세요! 지평선이 들려주는 김제의
전주시, 출생신고 시 통합신청서 제출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