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9.6.19 수 09:56 
검색
전북대 한윤봉 교수, 나노소재 분야 세계 석학 인증
2019년 06월 12일 (수) 08:43:42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세계 0.2%만 선임하는 미국세라믹학회 펠로우 선정

전북대학교 한윤봉 교수(화학공학부)가 미국세라믹학회(American Ceramic Society) 최고 영예인 펠로우(Fellow·석학)에 선임돼 나노소재(금속산화물 및 세라믹) 분야의 세계적 석학임을 인증 받았다.(https://ceramics.org/awards/society-fellows)

지난 2015년 한국과학기술한림원 펠로우에 선임되며 앞서 이 분야 석학임을 인증받은 한 교수는 이번 선정으로 나노소재 분야에서 세계적 연구자라는 인증을 확고히 했다.

1898년에 창립된 미국세라믹학회는 현재 70개국에서 11,000명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역대 펠로우의 추천과 펠로우 선정위원회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세라믹재료 분야의 학문과 연구개발 분야에 탁월한 공헌자를 매년 회원 중 0.2% 이내만 펠로우로 선임한다. 올해에는 20명을 선임했는데, 국내에선 한 교수가 유일하다.

한 교수는 1988년 미국 유타대학교 금속공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은 후에 LG금속 (현 LS-Nikko 동제련) 연구소에서 3년 동안 소재 분야 연구개발을 수행하다가 1991년부터 전북대 화학공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한 교수는 금속산화물 및 세라믹을 바탕으로 다양한 나노소재의 제조와 이를 응용한 차세대 태양전지, 성인병 진단용 바이오센서, 투명 잉크개발 등 첨단재료 개발과 응용에 관한 연구를 활발하게 수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SCI 논문 290여편, 국내외 15건의 특허를 등록했으며, 2010년엔 세계 최초로 『금속산화물 나노구조 및 응용』(Metal Oxide Nanostructures and Their Applications)에 관한 총 5권의 핸드북을 출판(American Scientific Publishers)하는 등 나노소재 기술 분야의 발전을 위해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이러한 연구 성과를 인정받아 MCARE학술상(2019), 우성일재료상(2018), 아시아에너지기술상(2017), 루돌프 마르커스상(2016), 미국세라믹학회 글로벌앰배서더상(2016), MRS 과학강연 시리즈상(2014), 이달의 과학기술자상(2011, 교육과학부), 전북대 학술상 대상(2008, 2009) 등을 수상했으며, 영국 국제인명센터(IBC)에 의해 세계 100대 과학자로 4번(2005, 2011, 2014, 2015) 선정되기도 했다.

현재 전북대 BK21 플러스 미래에너지소재소자사업단 단장과 대학원 반도체화학공학부 학부장으로 녹색 성장을 위한 미래 에너지 분야의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헌신하고 있다.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기고] 판소리는 촛불집회다!
김제 '두 얼굴'의 이상한 식자재 마
김제시, 제2차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군산대 유스타팅, 창업경진대회 ‘한국
제45회 전주대사습놀이 판소리명창부
전북대 동문 미국UCR 김상곤 박사,
전주시, 16일 U-20 태극전사 우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