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9.4.19 금 10:13 
검색
정헌율 시장, 문화재야행 상설화 방안모색 지시
시청사 이전, 정확한 내용에 기반해 논의될 수 있도록 조치 당부
2019년 04월 15일 (월) 신상철 기자 sinscastle@naver.com
   
▲ 익산시

정헌율 익산시장이 15일 오전 열린 간부회의에서‘2019 익산문화재 야행’을 익산시 야간명소로 상설화해 익산의 대표 문화콘텐츠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추진하라고 지시했다.

정 시장은“전 직원이 한마음으로 동참해 준 덕분에 지난 주말 왕궁리유적 일원에서 열린 익산 문화재야행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며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관련부서에 충분한 포상을 지시했다.

이어 “역사자원은 풍부한 반면 야간명소가 부족한 우리 시에 문화재 야행은 좋은 관광아이템이 될 것이다”고 강조하며“‘물 들어올 때 노 저으라’는 말처럼 해를 더하며 더욱 긍정적인 효과를 내고 있는 문화재야행을 주말이벤트 등을 활용한 야간 명소로 상설화할 수 있도록 이번 추경에 예산을 확보하라”고 덧붙였다.

이와 더불어“서동축제도 문화재단의 노력만으로는 분명 한계가 있다”며“전 직원이 열정을 가지고 발 벗고 나서주길 바란다”고 말하고 오는 5월 열리는‘2019전국소년체육대회 및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도 지난해 성공적으로 치른 전국체전에 준해 차질 없이 준비할 것을 당부했다.

또 정헌율 시장은“최근 시청사 장소 이전과 관련해 확인되지 않은 사실들이 거론되고 있다”고 우려를 표하며“신청사를 이전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한 일임을 분명히 하고 관련 내용에 대해서 정확한 내용에 의해 논의가 될 수 있도록 조치하라”고 주문했다.

신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헌법재판소, 고창·부안 해상경계 쟁송
제11회 변산면민의 날, 산·들·바다
전북문화관광재단, 군산 경제 살린다더
전주 동이옥션, 101회 특별경매..
순창군, 문화관광해설사 대상 소방안전
[박승원의 아침독서] 잊어야 이룬다
전주교대 천호성 교수, 한국일본교육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