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9.5.24 금 09:12 
검색
전주시 덕진동, 꿈을 키우는 아빠의 책상 지원 눈길
2019년 03월 04일 (월) 19:31:02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전주시 덕진동주민센터(동장 장미경)에서는 새 학기를 맞아 일룸 전주덕진점(대표 전승환) 후원으로 가정형편이 어려운 아이들의 쾌적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250만원 상당의 맞춤형 책상세트를 저소득층 가정에 지원했다고 4일 밝혔다.

덕진동주민센터에서는 복지소외계층 발굴을 위해 가정방문 및 상담을 하던 중 번듯한 책상하나 없이 방바닥에 엎드려 공부하거나 밥상을 펴놓고 책을 읽어야 하는 저소득층 아이들의 상황을 안타까워 하면서 후원 처 발굴을 하던 중 전승환 일룸 전주덕진점 대표가 후원의사를 밝히면서 저소득층 가정 ‘학습환경 개선 사업’ 인 꿈을 키우는 아빠의 책상을 시책사업으로 추진하게 되었다.

“아빠의 책상” 지원 사업은 저소득 가정 아이들이 경제적인 이유 등으로 학원과 독서실 대신 집에서 혼자 공부하는 시간이 긴 점을 감안해 나만의 책상을 가질 수 있도록 하는 사업으로 덕진동주민센터에서는 아동들이 자기만의 새 책상이 생기면 학습의욕 상승은 물론 학업 능률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책상을 지원받은 아동의 어머니 김모씨(나이 52세)는 “그동안 제대로 된 책상 없이 공부하는 자식을 보면서 늘 안타까웠는데 새 책상에서 공부할 아들의 모습을 생각하니 너무 기분이 좋다”고 말했고 전승환 일룸 전주덕진점 대표는 “아이를 키우는 아빠입장에서 책상이 필요한 아동에게 작은 선물을 해준 것 같아 가슴이 뿌듯하다. 앞으로도 기회가 되면 지속적으로 후원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한편 장미경 덕진동장은 가정형편이 어려운 가정에 새 책상을 지원하는 “아빠의 책상” 사업은 만족도와 성과가 큰 복지사업 중 하나로 새 책상을 지원받은 우리 아이들이 자신감을 갖고 학습능력을 향상시켜 전주발전의 성장동력으로 자라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고창 궁산권역, 2020 어촌분야 일
전주A호텔 경영 악화 억대 임금 체불
전주시, 학산-고덕산 등산로 45곳에
임실에서 예서로 쓴 추사 김정희 금석
5월 17일 전북도 및 시군 주요행사
[위기 맞은 전북의 백두대간] 구상나
GM 군산공장 조기 재가동 순조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