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1.1.15 금 13:30 
검색
전주미술관, 문화예술계 항일-친일 인명사展
2019년 02월 21일 (목) 09:22:14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전주미술관(관장 김완기)은 2019년 2월 27일(수)에서 4월 7일(일)까지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여, 항일 정신을 기리는 <문화예술계 항일∣친일 인명사展>을 개최한다.

3.1운동은 고종 인산일에 맞추어 한반도 전역에서 일어난 비폭력만세운동으로 모든 계층이 참여한 평화적 운동이다.

3.1운동으로 인해 일제가 조선을 통치하는 방법이 바뀌었으며, 농민과 노동자가 1920년대 항일 운동을 이끌어 나가는 계기가 되었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에 계기가 되었다는 점이 가장 큰 의의라고 할 수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이러한 항일정신이 담겨있는 지사화가(志士畵家)와 시대에 편승하여 왜색적인 그림을 그렸던 친일화가를 비교해보고자 한다.

일제의 방해 속에서 꿋꿋하게 서예 사군자를 그렸던 민영환을 포함한 항일화가 12명과 시대에 편승하여 일제가 바라는 그림을 그렸던 김은호를 포함한 친일화가 4명을 선정했다.

미술 작가가 남긴 작품 이외에 일제강점기 문화예술계에 대한 사진자료를 통해 당시 상황을 생생하게 이해할 수 있다.

3·1운동 100주년 기념 특별전 <문화예술계 항일∣친일 인명사展>은 친일미술에 가려져 빛을 보지 못했던 항일미술을 재조명한다.

국가보다 개인의 미술에 집중했던 미술가만 있던 것이 아니라, 민족의 정신을 지키고 권력에 굴하지 않았던 항일미술을 살펴보는 것으로 우리의 자긍심을 되찾고, 애국심을 다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문의 063-283-8886~7)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전북도, 전북형뉴딜 '그린뉴딜 1번지
군산시 2021 상반기 승진내정인사.
전북도 “상주 BTJ 열방센터 관련자
[초점] 완주군, 5년 동안 200억
전북도, 문화도시 조성 사업 공모선정
부안군 2021 상반기 인사발령..1
[초점] 2021 전주시정, 경제·문
< script async src="https://platform.twitter.com/widgets.js" charset="utf-8">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