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1.1.23 토 08:11 
검색
전북도립미술관 , ‘바람이 깨운 풍경’展..조기풍 기증작품특별전
2018년 12월 18일 (화) 08:42:17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전북도립미술관(관장 김은영)에서는 <바람이 깨운 풍경> - 전북도립미술관 소장품 展을 개최한다.

<바람이 깨운 풍경> 展은 2004년 10월 개관 이후 수집한 1,661점 중에서 사람의 숨결과 전북의 풍경을 담은 작품들(72점)을 엄선한 전시이다.

전북미술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도도한 힘과 방향을 바람에 비유했고, 관조적인 미감으로 사람살이 풍경을 녹여낸 작품들과 아름다운 전북의 풍경을 구현한 작품들로 맥락화 했다.

전북미술의 가치와 자긍심을 공유하기 위한 기획전이다. 전북미술의 기념비적인 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고, 특징과 성향을 파악하면서 역사를 되짚어 볼 수 있다.

전북미술은 예나 지금이나 층이 두텁지는 않지만 탁월함을 보였고, 현재도 선명한 개성과 다양함으로 힘을 발휘하고 있다.

전시는 두 개의 주제로 나눠서 구성했다.

시간의 흐름에 몸을 맡기면서 구름에 달 가듯이 바람 속에 선 사람풍경을 그린 “바람 속에 서다”(1~2전시실)와, 전북의 미술가들이 우리 지역의 자연에서 받은 미감을 작품으로 승화시킨 “바람 길을 걷다”(4~5전시실)로 구성했다.

이번 전시의 소장품 미술가(총 68명)이다.

“바람 속에 서다”(1~2전시실) 소장품 미술가(20명) 김두성, 김성민, 김춘식, 박시완, 박운섭, 배형식, 서완호, 육근병, 이건용, 이경섭, 이길명, 이응노, 이주리, 이중희, 전병하, 조헌, 하상용, 하수경, 한애규, 홍순무.

“바람 길을 걷다”(4~5전시실) 소장품 미술가(48명) 강신동, 강영봉, 권병렬, 권영술, 김동헌, 김승호, 김영창, 김용봉, 김용석, 김종현, 김학곤, 김현철, 나상목, 류재현, 문재성, 문호창, 박민평, 방의걸, 박종수, 서일석, 송성용, 송수남, 송필용, 오무균, 이광열, 이성재, 이숙희, 이용우, 이용휘, 이홍규, 이종만, 임섭수, 임신, 장문갑, 전병하, 장지성, 정승섭, 조래장, 조병철, 조윤출, 진환, 채용신, 채우승, 천칠봉, 최만식, 추광신, 하반영, 한소희.

치열하게 달려야만 하는 과도한 경쟁 사회 속에서 잠시라도 뛰는 것을 멈추고, 느린 호흡으로 거닐면서 서로 대화하는 시간을 기대한다.

더불어, 2019년 2월 중에는 《경기전과 미술인》이라는 주제로 전시연계 포럼을 진행할 계획이다. 1970년대 경기전을 중심으로 야외 사생을 하면서 꾸었던 청운의 꿈과 일화들을 통해 ‘있는 그대로’의 전북미술을 공유하고자 한다.

한편, 3전시실에서는 <조기풍>-기증작품특별전을 개최한다. 2017년에 조기풍 화백이 자신의 작품(33점)을 전북도립미술관에 기증한 기념전이다.

조기풍 화백은 1936년 전주 출생으로 전주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응용미술학과를 졸업했다.

1984년 광주대학교 교수로 재직하면서부터 본격적으로 그림을 그리기 시작해 산으로 들로 돌아다니며 자연의 색채를 통해 동적인 미를 발견하고 자연이 가진 아름다운 생명력을 파악했다.

그의 작품은 전체적으로 투명하고 경쾌한 리듬을 갖고 있으며 군더더기 없는 간결한 필선과 대범한 공간처리, 자연스러운 터치를 통해 전체적으로 부드럽고 생동감이 넘친다.

전시의 개막식은 12월 18일(화) 오후 2시에 열린다.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세상은 ‘무죄’로 답했는데…꼭꼭 숨어
‘갑자기 6장의 해고통지서 날벼락’
1월 15일 오늘과 내일 모레의 날씨
전북 밤사이 확진자 5명 추가…누적
전주시, 문화누리카드 10만원 ‘자동
성경찬 도의원, 한파 속 현장 의정활
어려운 시기 속 전북 사랑의 온도탑
< script async src="https://platform.twitter.com/widgets.js" charset="utf-8">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