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8.10.15 월 23:47 
검색
전주시인권센터, 인권단체 대상 10월 인권학당 ‘새로고침’ 교육
2018년 10월 11일 (목) 00:16:45 이대성 기자 sns2200@naver.com
   
   

전주시가 모든 시민들의 인권이 존중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여성과 장애인, 아동, 청소년, 노인 소수자 등 각 분야별 인권단체를 대상으로 성적자기 결정권에 대한 올바른 이해 교육에 나섰다.

시와 전주시 인권센터(센터장 김병용)는 10일 현대해상 8층 회의실에서 전주지역 인권단체 직원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10월 인권학당 ‘새로고침’을 열고, 성적자기결정권 인식 전환을 위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교육은 최근 우리사회가 ‘#미투’로 성폭력 생존자들의 목소리가 많이 들어나고 있으나 성적자기결정권에 대한 잘못된 인식으로 피해생존자들의 용기 있는 외침을 제대로 듣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전주시가 인권단체와 함께 올바른 성적자기결정권 이해 및 인식변화 방안을 찾기 위해 마련했다.

이 자리에서는 한채윤 비온뒤무지개대잔 상임이사가 강사로 나서 ‘성적자기결정권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주제로 △성폭력에 대한 법률적 변화 △성적자기결정권에 대한 잘못된 인식 △성폭력으로 인권침해 당하는 여성들의 목소리 제대로 듣기 등에 대해 2시간동안 토론형 강의를 진행했다.

한 상임이사는 퀴어문화운동과 성적소수자 인권운동의 영역에서 20여 년 동안 활동 중이며, ‘피해와 가해의 페미니즘’, ‘양성평등에 반대한다’ 등 다수의 편·공저로 잘 알려진 인물이다.

김병용 전주시 인권센터장은 “성폭력이 성욕이 아니라 ‘폭력’이라는 인식의 전환은 전주시 인권보장 및 증진을 위해서 반드시 이루어져야 할 중요한 과제”라며 “앞으로도 계속되는 네트워크 ‘인권학당 새로고침’ 교육을 통해 전주시 성평등 인권 존중 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전북도, 제22회 노인의 날 모범노인
전주시 완산구- 덕진구 인사..10월
완주 누에, 완주문화다양성발굴단 ‘소
우석대학교, ‘여대생 취업역량강화 캠
제8회 완주와일드푸드축제 성공 개최.
장수군, 청사준공식 전국노래자랑 유치
농협손해보험 전북총국, ‘인삼’ 농작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