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8.4.20 금 07:59 
검색
[박승원의 아침독서] 일은 마음을 담는 것이다
2018년 03월 29일 (목) 21:35:39 페친 박승원님 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00970152392

“저에게 일이란 마음을 담는 거예요. 어떤 것이든 마음을 담아야만 진정으로 깨끗하게 청소할 수 있어요. 다양한 아이디어도 떠오르고요.” (월간 ‘좋은생각’, 2018년 3월호에서)

**배움과 생각**

일본 하네다 공항은 세계의 공항들 중에서 ‘가장 깨끗한 공항’으로 불립니다. 세계 공항의 서비스 품질 평가기관인 스카이트랙스가 선정하는 가장 깨끗한 공항으로 2013년과 2014년에 연속으로 선정된 데 이어 2016년과 2017년에도 선정됐다고 합니다.

하네다 공항이 세계에서 가장 깨끗한 공항이 된 데는 ‘청소의 신’이 있었기 때문이랍니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청소부라고 자부하는니이츠 하루코가 바로 그 사람입니다.

그는 ‘청소의 신’이 된 비결을 일에 마음을 담았기 때문이라 합니다. 일본 빌딩 클리닝 기능 경기를 앞둔 어느 날, 공항 바닥을 기어 다니는 아기를 보면서 바닥을 지저분한 걸레로 닦아서는 안 되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바닥만 닦으면 된다던 그동안의 생각을 버리고, 아기가 기어 다녀도 안심할 수 있는 깨끗한 바닥을 바라는 엄마의 마음을 자신의 일에 담기로 한 것입니다.

기술만 담으려던 마음에 공항 이용자들의 마음을 담으니 청소를 하는 태도도 바뀌었습니다. 지겹게 공항 바닥을 닦던 태도가 즐겁게 공항이라는 집을 가꾸는 태도로 바뀌게 된 것입니다.

그는 말합니다. “일은 마음을 담는 거다.” 어떤 마음을 담느냐에 따라 일이 달라진다는 의미입니다.

같은 일을 하더라도 마음에 담는 게 다르면 다른 일을 하고 있는 겁니다.

마음에 악함을 담으면 나쁜 일을 하는 겁니다. 마음에 선함을 담으면 좋은 일을 하는 겁니다.

내 마음에 내 생각만 담으면 남과 통하지 않는 일을 하는 겁니다. 내 마음에 남의 생각도 담으면 남과 소통이 되는 일을 하는 겁니다.

마음에 무엇을 담습니까? 내가 마음에 담는 것이 내가 하는 일입니다.

**정리와 다짐**

같은 일을 하더라도 마음에 담는 게 다르면 다른 일을 하고 있는 겁니다.

마음에 악함을 담으면 나쁜 일을 하는 겁니다. 마음에 선함을 담으면 좋은 일을 하는 겁니다.

내 마음에 내 생각만 담으면 남과 통하지 않는 일을 하는 겁니다. 내 마음에 남의 생각도 담으면 남과 소통이 되는 일을 하는 겁니다.

마음에 무엇을 담습니까? 내가 마음에 담는 것이 내가 하는 일입니다.

페친 박승원님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장수는 사과꽃 향기 가득..“사과꽃과
전주시, 농업 관련 공무원 농촌관광거
전주한옥마을 전주기접놀이 전통연희..
전주시, 전주천 생태 자전거 놀이터서
장수군, 청소년 대상 문화재로 찾아가
전주시, LH전북지역본부와 이동건강증
장수군, 농촌소득사업 융자금으로 저리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