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8.12.18 화 10:15 
검색
완주군, 미래경제 핵심 트렌드 “공유경제” 활성화 나선다
2018년 03월 13일 (화) 20:31:44 문양수 기자 news2200@naver.com
   
   

완주군은 공유(共有)촉진 활성화로 내가 소유한 것들을 이웃과 공유하며, 자원을 아끼고 행복한 삶을 만들어 가기위해 공유경제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공유경제는 미래 완주를 이끌 정책수단으로 지역 내 흩어져 있는 물건, 공간, 지식, 정보 등 사용하지 않은 유·무형의 자원을 지역주민과 함께 나누고 활용하여 지역공동체 형성과 나눔문화 실천으로 주민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추진 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완주군은 지난해 11월부터 지역활동가, 전문가, 중간지원조직 등 토론회를 거쳐 올해 2월 기본계획을 수립하였으며, 공유사업이 활성화된 서울 은평물품공유센터, 50플러스 서부캠퍼스 등 방문으로 주요 성공사례를 공유했다.

또한, 일상생활에서 필요하지만 자주 사용하지 않아 구입하기에 부담스러운 공구, 여행용가방, 행사용품 등 공유물품을 함께 빌려쓰고 나누자는 취지로 `나눔곳간`을 지난 2월 1일 오픈하여 시범 운영 중이다.

특히, 많은 주민들이 공유활동 참여와 공유문화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홍보매체를 활용한 읍·면 현수막 게첨, 포스터 배부, 이장·부녀회장 회의, 직원 1담당 1마을, 완주군 대표홈페이지 배너등록, SNS 등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쳐왔다.

군은 불필요한 소비나 과잉생산을 줄여 자신이 소유하고 있는 것들을 서로 공유하고 교환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공유정책을 단계별 추진하기 위해, 공유자원 전수조사, 순회간담회, 청년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등 연내 실시하여 공유문화 공감참여 분위기를 조성하고, 내년에는 물품대여소를 확대해 공유경제 모델을 지속적 발굴하여 공유문화 정착과 사회적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앞으로 미래경제 핵심 트렌드는 공유경제가 주축”이 될 수도 있다며,“공유도시는 아직 시작단계 이지만 다양한 공유활동 사업을 펼쳐 다함께 열어가는 으뜸도시 완주”를 이루겠다고 말했다.

문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전주역사박물관 '12월 박물관의 연말
김제시“의정비 심의위원 위촉” 1차
김제시 2019년 성과관리 지표개선을
남원시,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김제문화예술회관, 홍경민과 함께하는
고창군의원 의정비 2.6% 인상안 결
대한드론축구협회·광주광산구, 드론축구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