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8.7.18 수 09:33 
검색
전북대 12개국 유학생 80여명 부안서 새해 워크숍 가져
2018년 01월 12일 (금) 19:21:04 문양수 기자 news2200@naver.com
   
   

“2018년 꿈을 향해 힘차게 나아갑시다. 유학생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전북대학교(총장 이남호)가 새해를 맞아 11·12 양일 간 부안에서 외국인 유학생 워크숍을 열고, 학생 간 소통과 새해 희망을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워크숍에는 전북대에서 공부하고 있는 중국, 인도, 이집트, 잠비아, 우간다, 아프가니스탄 등 12개국 80여 명의 외국인 유학생과 전북대 유학생지원센터와 지역선도대학육성사업단 직원들이 함께해 전북지역 관광과 레크리에이션 프로그램 등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한 법률 분야에 취약한 유학생들을 위해 법률지원센터에서 유학생들을 위한 법률 특강도 진행됐다.

특히 이번 워크숍에는 학부 및 대학원생뿐 아니라 언어연수생도 함께 참여해 더 큰 의미를 가졌다. 이런 기회를 통해 단기 언어연수가 학부 진학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

워크숍에 참가한 언어연수 학생들은 학부 및 대학원생들과 함께 어우러지며 학부 진학에 대한 열정을 품고 노하우도 전해 듣는 시간이 됐다.

언어연수생 응웬 둑 니엡(베트남) 학생은 “한국에 대한 관심이 많아 전북대에서 언어연수를 하고 있는데, 모든 유학생들이 정기적으로 어울릴 수 있는 기회를 대학이 마련해주고 있다는 사실에 큰 만족감을 갖게된다”며 “전북대 학부에 진학할 수 있도록 한국어 공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윤명숙 국제협력본부장은 “새해를 맞아 상대적으로 소외감을 느낄 수 있는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자긍심과 애교심을 심어주기 위해 워크숍을 지속적으로 마련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이런 자리를 상시적으로 만들어 유학생들이 한국생활에서 겪는 문화와 교육 등에 대한 애로사항을 수렴하고 그들이 더 즐거운 대학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문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재외동포 아동·청소년, 전주에서 대한
전주 인후비전작은도서관, ‘시인의 서
전주 금암1동 자전거동호회 정기라이딩
[기고] 수백 년 이야기가 속살거리는
고창군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컨설팅
고창군, 장마대비 땅콩 재배기술 교육
고창전통시장 ‘삽겹살 & 수박’ 로컬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