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7.12.18 월 22:14 
검색
[기고] 정약용의 애절양에서 청렴의 중요성을 깨우치다
2017년 11월 30일 (목) 09:19:23 송호택 전북서부보훈지청
   
     

공자와 그의 제자인 자로가 길을 걷고 있는데 한 여인이 세 개의 무덤 앞에서 목 놓아 울고 있어 그 이유를 물어보니

옛적에 시아버지가 호랑이한테 잡아먹혔고 남편도 또 호랑이에게 당했는데 이제 아들마저 호랑이에게 당했다고 말했다.

"그런데 어찌하여 이 무서운 곳을 떠나지 않았습니까?" 하니

"이곳은 세금을 혹독하게 징수하거나 부역을 강요하는 일이 없습니다."라고 그 여인이 대답하자 공자는 제자에게 이렇게 말했다.

"가혹한 정치는 호랑이보다 더 무서운 것이니라."

이런 착취와 수탈의 이면에는 관리의 부정과 사회의 부패가 만연되어 있다는 점이다. 조선시대의 대표적 천재인 정약용이 유배 중 쓴 한시 애절양은 조선후기 민생 현장에서 느끼는 부패가 얼마나 끔찍한 가를 자세히 묘사하고 있다.

노전에 사는 백성이 아이를 낳은 지 3일 만에 군보에 올라 있어 관리가 군포 대신 소를 빼앗아가니 남편은 "이 물건 때문에 이런 곤액을 받는구나" 하며 칼을 뽑아 자신의 남근을 잘라버렸고, 아내는 피가 뚝뚝 떨어지는 남근을 가지고 관가에 가서 울면서 호소하였으나 문지기가 막아버린 장면을 보고 지은 것이다.

조선 후기 삼정의 문란은 19세기 농민 항쟁의 주요 원인이 되었고 조선의 해체를 앞당기게 하였다.

삼정이란 전정(토지에 내는 세금), 군정(군역 대신 내는 세금), 환곡( 빈민구제책으로 봄에 곡식을 빌려주고 가을에 이자를 쳐서 받는 정책)이 부패로 문란해짐을 의미한다.

삼정의 문란으로 인해 백성들의 고통은 극에 달하고 사회 질서는 문란해지고 국가기능 약화 및 망국의 길로 가는 주요 원인이 되었음은 부정할 수 없는 역사적 사실이다.

여기서 주목할 만한 것은 백성들로부터 엄청난 착취를 하였음에도 국가 발전이 아닌 멸망의 길로 갔다는 점이다. 국가발전과 국민의 행복 증진을 위해 준비 또는 필요한 것 중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돈, 즉 예산일 것이다.

이렇듯 기반시설을 확충하거나 복지 혜택을 늘리는 식의 쉽고 간단한 방법은 큰 비용을 요구하지만 비용이 전혀 들지 않을 뿐만 아니라 그 이상의 효과가 있는 게 바로 청렴이다.

청렴은 국가의 존립과 번영을 지속하게 하는 원동력이자 비용이 들지 않는 강력한 무기이므로 전 국민이 청렴으로 무장하여야 할 것이다.

송호택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12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4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전북대 이중희 교수팀, '초고효율 고
제6회 잡영챌린지 큰 관심 속 개최
양용호 도의원, 전북도 해양산업 관련
전북대 컴퓨터공학부 ‘AR Lab팀’
장수초 총동문회, 경로당에 대형냉동고
전북대 왕은철 교수 저서, ‘세종도서
전북도,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첫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