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7.12.18 월 22:14 
검색
[박승원의 아침독서] 삶은 미지수의 답을 찾는 것이다
2017년 09월 22일 (금) 06:51:17 페친 박승원님 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00970152392
   
   

특정할 수 없고

명확하지는 않지만,

결승점은 반드시 현실로 존재하게 된다.

오다 노부나가는 그 답을

‘X’로 놓고 결전에 대비한 것이다.

(이카가키 에이켄, <손정의 제곱법칙>에서)

**** ***** ***** ***** ***** ***** ***** *****

**배움과 생각**

손정의는 열아홉 살 때

‘인생 50년 계획’을 세웁니다.

20대에는 회사를 세우고 세상에 나의 존재를 알린다.

30대에는 최소 1,000억 엔의 자금을 모은다.

40대에는 조 단위 규모의 중대한 승부를 건다.

50대에는 사업을 완성한다.

60대에는 다음 세대에 사업을 물려준다.

이 정도의 계획은

누구나 세울 수 있습니다.

나 또한 어릴 때 이와 비슷한

인생 계획을 세워보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왜 손정의는

그 계획을 완성해가고,

나의 계획은 무산됐을까요?

더구나 지금은 인생 계획을 세울

엄두도 내지 못하는 걸까요?

차이는 하나입니다.

나는 미래의 큰 그림만 그렸지,

현재를 보면서 답을 찾지 못했습니다.

손정의는 미래의 큰 그림을 그리고,

현재를 보면서 그 답을 찾아나갔습니다.

나는 미래만을 꿈꾸면서

현재의 답을 찾지 못했기에

상황이 변하면 계획이 무산되었고,

예측하지 못한 일이 생기면 좌절했습니다.

손정의는 미래를 꿈꾸면서

현재를 고민하며 답을 찾았기에

상황이 변하면 적절하게 대응하고,

문제가 발생하면 해결했습니다.

미래는 알 수 없습니다.

미래는 언제나 미지수입니다.

그래서 더 멀리 바라보고

계획을 세워야 합니다.

또한, 현재도 미지수입니다.

상황이 어떻게 변할지 모릅니다.

그래서 더 가까이 살피며

답을 찾아내야 합니다.

삶은 언제나

미지수 X입니다.

다만 확실한 것이 있다면

미지수의 답을 찾아낸 만큼

삶이 현실이 된다는 것입니다.

상황이 안 좋다고,

어떤 문제가 있다고

출발조차 하지 않으면

삶의 결승점은 ‘0’입니다.

상황이 안 좋아져서,

어떤 문제가 발생해서

중도에 멈추거나 포기하면

삶의 결승점도 거기에 멈춥니다.

상황이 안 좋아도,

어떤 문제가 발생해도

상황에 맞게 답을 찾으며,

발생된 문제를 해결해갈수록

삶의 결승점은 더 좋아집니다.

미래의 계획을 세우고

미지수의 답을 계속 찾는 것,

원하는 내 삶의 결승점을

만나는 비결입니다.

**정리와 다짐**

삶의 결승점은

언제나 미지수입니다.

다만 미지수의 답을 찾아낸 만큼

삶의 결승점이 달라집니다.

상황이 안 좋다고,

어떤 문제가 있다고

출발조차 하지 않으면

삶의 결승점은 ‘0’입니다.

상황이 안 좋아져서,

어떤 문제가 발생해서

중도에 멈추거나 포기하면

삶의 결승점도 거기에 멈춥니다.

상황이 안 좋아도,

어떤 문제가 발생해도

상황에 맞게 답을 찾으며,

발생된 문제를 해결해갈수록

삶의 결승점은 더 좋아집니다.

미래의 계획을 세우고

미지수의 답을 계속 찾는 것,

원하는 내 삶의 결승점을

만나는 비결입니다.

페친 박승원님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12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4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전북대 이중희 교수팀, '초고효율 고
제6회 잡영챌린지 큰 관심 속 개최
양용호 도의원, 전북도 해양산업 관련
전북대 컴퓨터공학부 ‘AR Lab팀’
장수초 총동문회, 경로당에 대형냉동고
전북대 왕은철 교수 저서, ‘세종도서
전북도,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첫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