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7.8.23 수 23:25 
검색
농식품부·aT, '할랄 종주국 말레이시아 시장' 집중 공략
"말레이시아 국제식품박람회(MIFB 2017) 참가로 할랄시장 진출 확대"
2017년 08월 11일 (금) 06:33:29 신상철 기자 sinscastle@naver.com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전북지역본부(본부장 신형민)는 이달 9일부터 11일까지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개최되는 말레이시아 국제식품박람회(Malaysian International Food & Beverage Trade Fair 2017, MIFB)에 참가 중이다.

올해 18회째를 맞이하는 말레이시아 국제식품박람회(이하 박람회)는 말레이시아 식품분야 최대 규모의 전문무역박람회로서 지난해 기준 28개국 400개 업체가 참가하고 18,000여 명의 바이어가 내방한, 한국 농식품의 말레이시아 시장 진출 확대를 위한 좋은 무대이다.

이슬람국가인 말레이시아는 세계에서 처음으로 국가기관(JAKIM)이 할랄인증을 직접 관리하고 발급하기 시작한 할랄 종주국이며, 할랄인증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과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이에 농식품부와 aT는 현지 시장진출 확대를 위해 할랄인증을 콘셉트로 통합한국관을 마련하여 한국 농식품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음료, 면류, 건강기능, 홍삼제품 등의 수출유망품목 발굴과 신규 거래선 개척에 집중할 계획이다.

* 한국관 참가 26개사 중 12개사가 할랄인증 보유(KMF 9, JAKIM 1, MUIS 2)

aT와 한국이슬람중앙회(KMF)의 공동 노력을 통해 지난 2013년 KMF가 말레이시아 이슬람개발부(JAKIM)로부터 교차인정을 받은 덕분에 KMF 인증 국내 농식품은 말레이시아에서도 공식 할랄제품으로 유통과 판매가 가능하다.

* 말레이시아 교역품명시법(Trade Description Order 2011)에 따라 JAKIM 또는 JAKIM이 교차인정한 인증기관의 할랄인증만 유효

aT는 수출 상담기회를 극대화하기 위해 전문 MC를 활용하여 한국관의 집객 효과를 높이고, ‘aT 콜렉션 Zone’을 통해 바이어에게 각 수출업체 및 대표상품을 소개한 후 해당업체 부스로 안내하는 1:1 수출상담 매칭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신형민 전북지역본부장은 “말레이시아는 인근 동남아 이슬람 국가들로의 수출파급력이 상당한 전략거점시장”이라며, “한국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한 지역 맞춤형 시장개척활동을 통해 말레이시아를 비롯한 할랄시장으로의 진출 확대를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12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4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원불교 '영광교구 신흥교당 대각전'
농협미래농업지원센터, 종합컨설팅 우수
aT,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협력해 2
전북은행노조, 2017 시원한 여름보
정읍소방서, 여름철 말벌 개체 수 ‘
8월 18일 전북도 및 시군 주요행사
[신작수필] 전주비빔밥.....이윤상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