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2.6.28 화 09:07 
검색
[오늘의운세]말, 연극 끝내슈
2008년 08월 11일 (월) 10:05:42 박용근 기자 xyzpark@naver.com
◇2008년 8월11일 월요일(음력 7월11일)

▶쥐띠

새로운 동업자가 나타나겠다. 2· 4· 7월생은 신중히 검토해 결정함이 좋을 듯. 후일에 시비로 적이 될 염려도 고려해야할 것. ㅈ· ㅊ· ㅎ 성씨는 자녀문제로 신경 쓸 일이 있겠으니 항상 아이들을 주시하라. 나갈 돈은 많으나 북· 동쪽으로부터 곧 채워질 수.

▶소띠

사업하는 2· 5· 10월생에게 쥐· 말· 닭띠는 없어서는 안 될 인물이니 그의 비위를 건드리지 않는 게 좋을 듯. ㄱ· ㅇ· ㅊ 성씨 부부는 일심동체인 만큼 화합함으로써 가정에 웃음꽃 피우는 노력이 수반되어야 한다. 일찍 귀가하여 가족과 함께 할 것.

▶범띠

멀리 볼일이 있으면 주저 없이 가라. 4· 7· 12월생 업무상이 아니더라도 먼 곳으로의 이동이나 여행에 행운이 있다. 부부갈등에 있던 ㄱ· ㅇ· ㅈ 성씨도 사랑운이 되살아나는 때이니 기회를 잘 포착해 모처럼 무드있는 날을 연출해 보는 것도 좋을 듯.

▶토끼띠

동업을 하는 사람은 서로 간에 금전문제로 언쟁이 있을 듯. 3· 5· 6월생 상대가 마음 상하지 않도록 차분한 마음가짐으로 의논하면서 풀어나가야 만이 서로 손해가 적겠다. 51년생 ㅂ· ㅊ· ㅎ 성씨 목적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지만 경쟁자와 방해자가 있을 수.

▶용띠

76년생 ㄱ· ㅈ· ㅎ 성씨는 튕기는 것도 한두 번이지 이제는 상대가 지쳐 포기할 수 있음을 알아라. ㅁ· ㅂ· ㅇ 성씨가 싫지 않다면 빨리 마음의 결정을 하는게 좋을 듯. 4· 9· 10월생은 때가 때인 만큼 처신에 신경쓰고 책임완수에 침착하게 임하라.

▶뱀띠

무엇이든지 결단력이 없으니 되는 일이 없다. 1· 4· 8월생은 의욕을 가지고 박력 있게 밀고 나가는 것이 행운을 잡는 비결. 65년생 ㄱ· ㅇ· ㅈ 성씨 사랑은 양보에서 오는 것임을 배워라. 냉전기간이 길어지면 돌이킬 수 없는 골이 파이니 빨리 화해할 것.

▶ 말띠

끊임없이 사람들의 관심을 끌기 위해 8· 9· 11월생은 실속 없는 일에 뛰어다니는구나. 당신은 연극무대의 연기자가 아니다. 가면을 벗어라. ㅂ· ㄷ· ㅅ 성씨는 모든 감정을 목표를 이루기 위한 도구로 삼지 말 것. 상대는 불쾌한 심정으로 떠나갈 듯.

▶양띠

땀흘린 보람으로 소망이 성취될 운이다. 겸손함이 미덕이니 대인관계시 신중할 것. 2· 5· 7월생 모든 일 가운데 한 가지만 택해 열중하라. 여러 곳에 신경분산 돼 중심을 잃으면 곤란하다. 67년생 ㅇ· ㅊ· ㅁ 성씨는 자식의 재능을 눈여겨보고 밀어주는 게 좋을 듯.

▶원숭이띠

의욕과 자신감을 충전해야 할 때. 3· 6· 10월생은 좌절감에 빠져있지만 말고 용기를 갖고 추진하라. 당신에게는 새로운 힘이 있다. 북쪽사람 개· 용· 돼지띠가 귀인이니 그에게 협조를 구하면 쉽게 일어설 듯. 그도 당신의 잠재능력을 믿는 사람이다.

▶닭띠

오늘은 애경사로 분주하니 ㄴ· ㅇ· ㅂ 성씨는 온정을 표시하는 일에 소홀하지 마라. 신뢰를 얻으면 운기도 좋아질 수. 5· 8· 12월생은 사랑의 성실성이 상대에게 전달되는 기쁜 날. 단, 지나친 신경과민은 건강악화를 초래함을 알 것. 투기적인 것은 금물.

▶개띠

재취업· 여행· 사업시작 등에 막힘이 예고되니 2· 4· 6월생은 경솔하게 있는 자리 떠날 생각은 말 것. 남쪽 출행시 검정색 옷은 삼가라. ㄱ· ㅇ· ㅁ 성씨는 돼지· 범· 뱀띠가 힘이 되려하나 뜻대로 안되니 그에게 너무 집착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을 듯.

▶돼지띠
3· 8· 12월생 ㄱ· ㅇ· ㅍ 성씨는 지금 사귀는 사람과 재혼을 고려하는 건 좋으나 믿는 도끼에 발등 찍히는 일 없도록 주의할 것. 또한 자녀문제로도 고심할 수 있으니 남· 북쪽사람과 상의해서 문제를 풀어감이 좋을 듯. 건강은 장이나 하반신 떨림에 조심.

원추 원장(구삼원) 02-959-8493·010-5584-9393
박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전북은 소셜 미디어로의 지향과 발맞추어 SNS 상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명사들의  
글을 집중 소개하고 있습니다. 다만 SNS 포커스와 일부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데일리전북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진안홍삼연구소, 잔류농약분석능력 (국
김관영 당선인, 국민의힘 전북도당 방
7월 1일 제36대 전북도지사 취임식
전북애향운동본부 “새 정부, 광역경제
김관영 당선인, “돈 버는 수산양식
“에너지 자립” 전주시 에너지센터 개
전라북도 인수위, 문화콘텐츠 입주기업
< script async src="https://platform.twitter.com/widgets.js" charset="utf-8">
  인사말씀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56401) 전북 고창군 심원면 궁산1길 73 데일리전북
전화: 063) 253-0500 | Fax: 063) 275-0500
등록번호: 전북아00023 | 등록연월일 : 2007.6.25. | 발행 · 편집인: 이대성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이대성
Copyright ⓒ since 2007 데일리전북.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2200@naver.com